전세 계약시 필요서류 및 전세 특약사항 예시 문구 추천 – 전세 완벽 파헤치기 4편

전세 사기가 유행하는 요즘 전세 계약시 반드시 필요한 서류와 주요 서류들을 잘 확인해야 합니다.
뿐만 아니라 전세 특약 사항들을 추가하여 안정 장치의 역할을 해두어야 합니다.

관련기사 바로가기

전세 특약





부동산 전세계약시 필요한 서류

(1) 임대인 (집을 빌려주는 사람) : 신분증, 도장(서명으로 대체 가능), 통장 사본

(2) 임차인 (집을 빌리는 사람) : 신분증, 도장(서명으로 대체 가능), 계약금 (보통 보증금의 10% 내에서 정해진다.)

 

계약전 미리 체크해볼 사항들

(1) 등기부등본 (등기사항전부증명서)
  • 등기부등본에서 현재 거래하려고 하는 부동산과 등기부등본의 상의 주소가 일치하는지 확인해야합니다.
  • 계약자와 등기부등본상의 소유주가 일치하는지 확인해야 합니다.
  • 세금 채무는 없는지, 혹은 근저당 및 저당은 없는지 확인해야 합니다.
(2) 건출물대장
  • 해당 부동산의 위치와 일치한지 확인해야 합니다.
  • 위반 건축물에 해당되지 않는지 확인해야 합니다. – 위반 건축물인 경우 추후 전세 대출이 불가능할수 있습니다. <건축물 대장 보는 법> 참고하세요!
(3) 공시가격알림
  • 보증금이 적절한지 파악할 필요가 있습니다. 주위의 비슷한 혹은 해당 부동산의 이전 실거래가, 호가 등을 보고 보증금이 적절한지 판단해야 합니다.





전세 특약 사항 및 문구 추천 예시

전세 계약시 계약서의 보통 마지막 부분란에 전세 특약을 넣는 곳이 있습니다.
계약건에 관련해 임대인과 임차인의 협의해 의해 전세 특약을 넣을 수 있습니다.
임차인과 임대인 서로가 서로의 이익을 위해 작성을 하는 란이죠.

(1) 계약 후 임대인이 부동산을 담보로 저당권, 근저당권을 설정하지 않도록 하기
예시 : 임대인은 잔금일 다음날까지 임차 주택에 대해 저당권, 근저당을 설정하지 않는다.

(2) 현재 등기부등본에 있는 근저당 말소하기
예시 : 선순위 근저당은 잔금일 이전에 말소하도록 한다.

(3) 위반건축물 판정으로 인해 전세 대출이 불가능한 경우 대비하기
예시 : 부동산 하자로 인해 대출 승인이 불가할 경우, 본 계약은 무효로 하고 계약금 포함 보증금 전액을 임차인에게 반환해준다.

(4) 전세반환 보증하기
예시 : 해당 부당산의 전세반환 보증이 불가능할 경우 본 계약은 무효로 하고 보증금 전액을 임차인에게 반환해준다.
임대차 기간 중에 해당 부동산을 매매 하거나 담보할 경우 임차인에게 사전에 고지하여야 한다.
임대인은 전세반환보증 전액 2년 가입 후 보증서를 임차인에게 발송해준다. (주택 임대 사업자의 경우에 해당)

(5) 임대차 기간이 만료되는 날 임대인은 즉시 보증금을 임차인에게 전액 반환해준다.

 

전세 특약 예시
** 예시입니다. 이대로 작성하시면 안됩니다!

 

해당 문구들을 이용해 조금 더 안전 장치를 마련할 수 있습니다.

전세 뿐만 아니라 모든 계약시 계약서를 꼼꼼히 살펴보고, 직접 필요서류들과 사항들을 체크해볼 필요가 있습니다.

 

글 처음부터 읽기

Leave a Comment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