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등기부등본 직접 살펴보기 보는 방법 – 전세 완벽 파헤치기 1-1편

이전 글에서는 등기부등본을 열람하고 발급 받는 방법을 알아 봤습니다.
<부동산 등기부등본 열람 발급 – 전세 완벽 파헤치기 1편>
이번 에는 등기부등본을 직접 보면서 읽는 방법을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등기부등본

등기 부등본은 다음과 같이 구성됩니다.
(1) 표제부 : 집의 소재지, 구조 등과 같은 기본 정보를 확인 가능합니다.
(2) 갑구 : 집의 소유 관계에 대해 확인 가능합니다.
(3) 을구 : 갑구에 나오지 않는 권리들을 확인 할 수 있습니다.

아직 이렇게 봐서는 어떤 내용을 어떻게 봐야 할지 가늠이 안 가죠? 이제 자세히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등기부등본 표제부

표제부에는 주소와 건물 등의 기본적인 정보들이 나열 되어 있습니다.
계약시에 표제부에서 나열된 내용과 실제 계약할 부동산의 정보가 일치하는지 살펴봐야 합니다.

등기부등본

 

등기부등본 갑구

갑구에서는 실제 부동산 소유자와 계약하려는 집주인이 동일한지 확인해야 합니다.
갑구에는 소유자가 바뀔 경우 여러 칸으로 내용이 나열 될 수 있는데요.
가장 아래쪽 칸이, 가장 최근의 소유자를 표시하고 있습니다.

등기부등본

이 예시로 살펴보면, 순위번호 1에 처음 두명이서 지분을 반반 나눠 가졌고,
순위 번호 2에서 1위 지분을 이전해서 다른 두명이 나눠 가지게 된 것이고,
순위 번호 2-1에서 지분을 새로 이전 받은 사람이 민간 임대 주택으로 등기 한 것이죠.

그 밖에도, “등기 목적”란에는 여러 다른 사항들이 표기 될 수 있습니다.

(1) “압류” 표시가 되어 있는 경우
– 부동산을 소유한 사람에게 내야할 돈이 있다는 뜻입니다.
– “권리자 및 기타사항”란에 권리자가 국가기관인 경우, 주로 그 원인은 세금 체납입니다.
– 이런 경우 해당 건물을 계약하고 싶을 때, 소유자에게 ‘압류 말소 조건’으로 계약을 진행한다는 것을 특약에 넣 을 수 있습니다.

(2) “가압류”표시가 되어 있는 경우
– 쉽게 말하면, 소유자가 “권리자 및 기타사항”란에 표시된 권리자에게 갚아야 할 돈이 있다는 뜻입니다.
– 이때 채권자가 가압류된 부동산에 대해 강제경매 신청을 해서 승소하는 경우 압류로 변경이 됩니다.
– 채권자는 부동산을 강제경매로 처분할 수도 있고, 거래만 하지 못하게 막을 수도 있습니다.

(3) 경매개시결정
– 경매에 넘어갔다는 뜻이다.

표제부와 마찬가지로, 압류, 가압류, 경매개시 결정 부분에 빨간 줄이 그여있다면, 해당 내용은 말소 된 것입니다. 비록 압류나, 가압류 등 이런 부분이 다 말소 되었다고 하더라도, 해당 내용이 너무 많았던 경우에는 그래도 주의해서 보는 것이 좋겠죠?





 

등기부등본 을구

을구에는 기본적으로 갑구에 표시되지 않았던 권리 등에 대해서 기록이 됩니다.
대표적인 권리로 근저당권, 저당권, 전세권 등이 있습니다.
가장 흔하고, 자주 기록되어 있는 것이 근저당권이죠.

등기부등본
위의 예시를 보면 1번에 소유자가 XX수산업협동조합에 돈을 빌렸고, 해당 사항이 말소 되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사실 “기록 사항 없음”이 가장 깔끔하지만, 한 두건 정도의 근저당권 설정과 말소는 말소가 되었다는 가정하에는 괜찮다고 볼 수 있습니다.

가장 좋은 것은 근저당권이 모두 말소 되었거나 기록사항이 없는 부동산을 보는 것입니다!

네이버 등기부등본 보는 법 바로가기

 

 

글 처음부터 읽기

 

Leave a Comment

error: Content is protected !!